"대문"의 두 판 사이의 차이

수학노트
이동: 둘러보기, 검색
(왼쪽상단의 이미지 설명)
8번째 줄: 8번째 줄:
 
*  일반적인 오차이상의 방정식의 해는 사칙연산과 근호를 사용하여 나타낼수 없음을 최초로 증명
 
*  일반적인 오차이상의 방정식의 해는 사칙연산과 근호를 사용하여 나타낼수 없음을 최초로 증명
 
** [[5차방정식과 근의 공식]]
 
** [[5차방정식과 근의 공식]]
 +
** [[5차방정식의 근의 공식과 아벨의 증명]]
 
*  왼쪽의 무한대 모양은 아벨이 [[타원적분(통합됨)|타원적분]]을 연구하는데 길잡이 역할을 한 렘니스케이트 곡선
 
*  왼쪽의 무한대 모양은 아벨이 [[타원적분(통합됨)|타원적분]]을 연구하는데 길잡이 역할을 한 렘니스케이트 곡선
 
** [[렘니스케이트(lemniscate) 곡선의 길이와 타원적분|렘니스케이트(lemniscate) 곡선과 타원적분]] 항목 참조
 
** [[렘니스케이트(lemniscate) 곡선의 길이와 타원적분|렘니스케이트(lemniscate) 곡선과 타원적분]] 항목 참조
 
  
 
== 중고등학교 수학의 명장면 ==
 
== 중고등학교 수학의 명장면 ==

2012년 10월 23일 (화) 14:52 판

스프링노트 서비스 종료에 따른 안내


왼쪽상단의 이미지 설명

중고등학교 수학의 명장면

따분하고 지루했던, 생각만 해도 싫은 학창시절의 수학 시간… 그 때는 그리도 싫었지만, 지금쯤 한번 다시 돌아볼수있다면 어떠한 생각이 들까? 수학이 쓸모없어 보였기에, 하기 싫었던 것일까? 수학이 그렇게 쓸데없는 것이면, 미술 같은 것도 쓸데없기는 마찬가지다.

그림은 즐겁게 감상이라도 하지… 그렇다면 왜 수학도 작품 하나씩 감상한다고 생각하면 안되는 것일까? 그러니 한번 기억을 더듬어, 중고등학교 수학 시간의 명장면들을 회상해 보기로 하자.


고등수학 입문


생활 속의 수학


재미있는 수학의 주제들

Floor.gif

파일:Pythagorean theorem.gif